전주 관광상품 하이라이트 '철도인프라'

전주형 철도관광 개발·운영,전주권 축제 상호 협력
전주관광거점도시 전주시와 코레일 전북본부가 맞손
김정현 호남취재본부 기자
| 2020-06-25 11:33:09

[환경데일리 김정현 호남취재본부 기자]전주의 지역관광을 위해 코레일이 손잡았다.

전주시와 한국철도 전북본부는 25일 김승수 전주시장과 김광모 한국철도 전북본부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관광과 철도관광 활성화를 위한 상생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.


양 기관은 이날 ▲지역관광 연계 철도 관광상품 개발 및 운영 ▲철도 관광상품 판매 및 홍보 지원 ▲전라감영 등 전주 주요 관광지 홍보 등을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.

시는 전주만의 관광콘텐츠를 활용해 철도관광객 유치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발굴키로 했다. 특히 철도 관광상품을 개발·운영·판매하고 홍보하는 등 철도관광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.


한국철도 전북본부는 전주시의 지역 축제와 팔복예술공장, 전라감영 등 주요 관광지를 적극 홍보하기로 했다. 또 전주시의 관광자원을 활용한 철도 관광상품 개발에 참여하고 운영·판매·홍보에 따른 각종 제반사항에 협력키로 했다.


최락기 전주시 문화관광체육국장은 "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철도를 이용해 전주를 방문하는 관광객들이 전주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철도 연계 관광상품을 개발하겠다."면서 "관광거점도시 전주를 여행객들이 즐겁고 편리하게 즐길 수 있도록 육성해 나갈 것"이라고 말했다.


[ⓒ 환경데일리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카카오스토리 보내기